스타벅스 컬러체인징 리유저블 콜드컵, 2배 가격에도 “구매할게요”

박규리 기자 승인 2020.07.28 13:34 의견 0
사진=온라인 중고거래 사이트

올해 여름은 ‘음로+굿즈’ 대란이다. 

스타벅스는 ‘서머 레디백’에 이어 ‘컬러체인징 리유저블 콜드컵’ 열풍을 불러 일으켰다. 주요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에는 ‘컬러체인징 리유저블 콜드컵’이 오르내리면서 그 인기를 실감케 했다. 

28일 스타벅스는 ‘컬러체인징 리유저블 콜드컵’ 세트를 출시했다. 해당 상품은 한정 수량으로 제작되기 때문에 1인당 2개로 구매를 제한하고 있다. 구매하지 못한 고객들은 인터넷 중고매장 사이트로 향했다. 

이날 오후 1시 기준 중고거래 사이트에는 스타벅스 리유저블 콜드컵이 최대 4만원에 거래되고 있다. 2배 가까이 비싼 가격에 판매되고 있음에도 게시글이 올라오기 바쁘게 ‘완료’ 표시가 떴다. 

네티즌들은 “설마 했는데 역시나 이번에도 되파는 사람들이 많구나”, “예쁜데 사기가 너무 힘들다”, “아침부터 갔는데 내 앞에서 판매가 끝났다”, “요즘은 컵을 사면 음료가 따라온다” 등 의견을 보였다. 

한편 스타벅스 컬러체인징 리유저블 콜드컵 세트는 환경보호를 위해 다회용을 사용한 플라스틱 텀블러로, 찬 음료를 담으면 색이 변하는 컬러체인징 기능이 있다. 24OZ 710ml 용량 콜드컵 5개와 리드, 스트로우가 세트로 구성됐다. 

저작권자 ⓒ 뉴스클레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