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원숭이다" 카카오톡 떠도는 버튼 누르면 해킹?

조현지 기자(금융IT분야 출입) 승인 2020.05.22 15:58 의견 0
뉴스클레임DB

카카오톡을 통해 '이거 눌러봐요' 라는 버튼 메시지가 퍼지고 있다. 해당 메시지에 있는 버튼을 누르면 자동으로 "나는 원숭이다"라는 문구가 나온다.

현재 해당 버튼을 누른 사람은 카카오톡 해킹을 당할 수 있다는 의문이 SNS와 카카오톡을 중심으로 퍼지고 있다. 과연 사실일까?

22일 카카오톡에서 특정 버튼을 누르면 "나는 원숭이다"라고 전송되는 메시지가 유행을 타고 있다.

이 와중에 해당 메시지가 해킹성 메시지라는 소문 또한 함께 돌고 있다.

메시지는 "현재 카카오톡을 통해 '이거 눌러봐요' 버튼이 퍼지고 있다. 해당 버튼을 누르면 "나는 원숭이다"가 강제 메시지를 보내게 된다"며 "이후 카카오톡 고유 패킷이 스니핑 되게 된다"고 설명했다.

이어 "해당 버튼을 누르면 추후 카카오톡 해킹, 강제 메시지 전송 등으로 악용당할 수 있다. 모두 조심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와 관련, 카카오톡 관계자는 "사실이 아니다"고 해명했다.

저작권자 ⓒ 뉴스클레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