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연대 ‘윤미향 사퇴 촉구 집회’ 어디로

김동길 기자 승인 2020.05.19 11:15 의견 0
19일 서울 마포구 성산동 정의기억연대의 문이 닫혀 있다. 김동길 기자

자유연대가 19일 오전 정의기억연대 규탄 및 윤미향 사퇴 촉구 집회를 개최하기로 했다.

집회는 이날 오전 10시부터 시작하는 것으로 예정돼 있었다. 서울 마포구 성산동 정의기억연대 사무실 앞에는 많은 취재진들이 대기하고 있었지만, 집회는 50분이 넘도록 진행되지 않았다. 

저작권자 ⓒ 뉴스클레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