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 ‘리그 오브 레전드’ 유러피언 챔피언십 후원 연장..e스포츠 소통

3년 연속 세계 최대 e스포츠 대회 메인 파트너십 체결

장시복 기자 승인 2021.01.19 15:17 의견 0
기아 제공

기아(KIA)가 올해에도 '리그 오브 레전드 유러피언 챔피언십'(League of legends, 이하 LEC) 후원을 이어간다.

기아는 3년 연속 '리그 오브 레전드 유럽 리그' 파트너십 계약을 연장하고, 게임 제작사인 라이엇 게임즈(Riot Games)와 협업을 지속한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파트너십 연장을 통해 기아는 2020 시즌에 이어 ‘2021 롤(LOL) 유럽 리그’의 자동차 부문 메인 파트너 타이틀을 획득한다. 3년 연속 전 세계 e스포츠 팬들에게 다양한 컨텐츠들을 공개할 계획이다.

기아는 2021 시즌 개막과 기아의 롤(LOL) 유럽리그 후원 계약 연장을 기념하기 위해 라이엇 게임즈와 공동 제작한 후원 발표 영상을 발표했으며, 롤(LOL) 유럽 리그의 새 시즌을 알리고 팬들에게 새로운 기아를 소개했다.

또한 기아는 이번 대회기간 동안 다양한 컨텐츠 협업을 통해 e스포츠 팬들과 소통하며 즐길 수 있는 컨텐츠를 제작해 공개할 예정이다.

아울러 ▲각 게임 별 활약이 뛰어난 선수를 선정하는 ‘기아 플레이어 오브 더 게임’ ▲각 스플릿 별 최고의 선수를 선정하는 ‘기아 스플릿 MVP’ ▲시즌 최고의 팀을 선정하는 ‘기아 올 프로 팀’ 등 뛰어난 활약을 펼친 선수와 팀을 선정해 e스포츠 선수들과 팀에게 힘을 실어줄 예정이다.

기아는 지난 2년 간의 후원 동안 다양한 컨텐츠 협업을 통해 LEC 팬들의 호응을 얻어왔다.

특히 지난해 공개한 시즌 오프닝 뮤직비디오와 엔딩 영상은 각각 조회수 100만 뷰를 돌파했다.

이외에도 2019년 프나틱, 2020년 로그 게이밍 등 유럽 명문팀들과의 컨텐츠 콜라보레이션을 통해 기아 홍보 영상을 제작, e스포츠 팬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다.

또한 기아는 작년 12월, ‘2020 롤 월드 챔피언십’ 우승팀인 ‘담원 게이밍’과 네이밍 스폰서십을 체결해 올해부터는 팀 명 ‘DWG KIA’로 활동하며 팀 로고, 유니폼 등을 새롭게 선보였다.

이번 LEC 후원 연장과 DWG KIA 후원으로 기아는 중장기 미래 전략 Plan S의 핵심인 전기차 사업 확대에 발맞춘 e스포츠 마케팅을 통해 e스포츠 팬들과 공감대를 키워 갈 예정이다.

기아 관계자는 “2019년부터 이어온 세계 최고의 e스포츠 리그 중 하나인 LEC와의 파트너십을 통해 글로벌 e스포츠 팬들과 적극적으로 소통할 것"이라며 "새로운 기아를 알리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롤(LOL)은 매월 1억 명 이상이 즐기는 세계에서 가장 인기 있는 게임 중 하나로 12개의 리그가 매년 성황리에 운영되고 있다. 그 중 유럽 리그는 작년 대회에서 최고 동시 접속자 84만 명 이상을 기록하며 가장 규모가 큰 리그로 꼽히고 있다.

저작권자 ⓒ 뉴스클레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