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 노을 진행방향·이동속도 등… 경로 변경될 변수 있나

김옥해 기자 승인 2020.09.16 09:05 의견 0
태풍 '노을' 이동 경로. 사진=기상청

제11호 태풍 ‘노을’이 필리핀 마닐라 부근 해상에서 발생한 가운데 한반도 상륙에 대해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16일 기상청에 따르면 노을은 이날 오전 3시쯤 필리핀 마닐라 서남서쪽 약 320km 부근 해상에서 발생했다. 

노을은 오는 17일 오전 3시 필리핀 마닐라 서쪽 약 560km 해상으로 이동한 후 18일 오전 3시 베트남 다낭 동쪽 약 340km 부근 해상에 다다를 것으로 예측된다.

오는 19일 오전 3시 다낭 서북서쪽 약 350km 부근 육상에 상륙한 뒤 20일 오전 3시 베트남 하노이 서남서쪽 약 830km 육상에서 열대저압부로 변질될 것으로 보인다. 

노을의 중심기압은 1000hPa이며 중심부근 최대 풍속은 시속 65km, 강풍반경은 150km이다. 이동속도는 시속 5km, 진행방향은 북서쪽이다. 

기상청은 “필리핀 마닐라 서쪽에서 베트남 다낭과 하노이 방향으로 이동하며, 한반도 쪽으로는 오지 않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뉴스클레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